혁신도시 에너지밸리 투자유치 기업 300개 돌파 > 취업뉴스

본문 바로가기

전화상담 : 061-383-9109
취업뉴스
군민과 함께하는 일자리 만들기!

SITEMAP

사이트맵
취업뉴스

혁신도시 에너지밸리 투자유치 기업 300개 돌파

페이지 정보

작성자 최고관리자 작성일18-04-27 10:15 조회149회

본문

-26일 30개 기업과 839억 규모 투자협약…누적 310개 1조 2천억-

전라남도는 26일 광주시, 한국전력공사(사장 김종갑), 나주시, 한전KDN과 함께 LG전자, 에너낙코리아 등 30개 기업과 839억 원 규모의 에너지밸리 투자유치 협약을 체결했다.

이날 협약으로 지금까지 310개 기업과 에너지밸리 투자협약을 체결했으며 누적 투자금액은 1조 2천678억 원이다. 이에 따른 고용 창출 규모는 8천142명이다.

에너지밸리는 2020년까지 500개 기업 유치를 목표로 조성되고 있다. 전라남도 등은 ‘에너지산업융복합단지법’ 및 ‘혁신도시법’이 제·개정되는 등 투자 환경이 좋아지면서 적극적인 투자유치 활동으로 기업유치 목표를 초과 달성하고 있어 2018년 기업유치 목표를 당초 300개에서 350개로 상향 조정했다. 전라남도와 한전, 광주시, 유관기관들은 기업 유치부터 인프라 구축, 인력 양성에 이르는 다양한 분야에서 협력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이날 협약 기업 30곳 가운데 20곳은 전력 ICT, ESS 등 에너지신산업 분야 기업이다. 19곳은 투자실행을 준비 중이고 11곳은 이미 용지계약 등을 통해 투자를 실행한 상태다.

협약식에서는 광주전남공동혁신도시에 이전한 ICT 및 농생명 등 4개 기관과 에너지 중심의 융복합 산업생태계 구축을 위한 업무협약도 체결했다. 국립전파연구원, 한국농어촌공사, 한국방송통신전파진흥원, 한국인터넷진흥원이 참여 했으며, 기관별 전문 역량을 활용해 에너지밸리 연관기업 유치 및 융복합 과제 발굴에 협조하기로 했다.

김종갑 사장은 “에너지밸리는 공공기관 지방 이전을 활용한 지역경제 활성화의 모범사례”라며 “광주전남 공동혁신도시를 중심으로 에너지산업의 생태계 구축에 박차를 가해 지역경제 활성화는 물론 국가 균형발전과 일자리 창출에 기여하는, 대한민국의 새로운 성장동력을 창출하는 혁신거점으로 조성하겠다”고 말했다.

장병완 국회 산업통상자원중소벤처위원장은 축사를 통해 “지난해 12월 제정된 에너지산업융복합 특별법으로 에너지밸리 조성사업에 대한 법적 근거가 확보됐다”며 “투자기업 지원 등과 관련된 세부 시행령이 올해 6월 중 공포될 예정인만큼 에너지밸리 사업이 지금보다 더욱 가속화될 환경이 구축될 것”이라고 밝혔다.

윤장현 광주시장은 “에너지 중심 융복합 산업생태계 구축을 통해 미래 먹거리와 양질의 일자리를 만들어내기 위해 지자체와 혁신도시 이전 공공기관, 기업들과 협업의 끈을 더욱 단단히 하면서 행재정적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약속했다.

전라남도지사 권한대행 이재영 행정부지사는 제20대 한국전력 김종갑 사장 취임을 축하한 후 “광주전남 에너지산업의 큰 발전을 기대한다”며 “지난해 12월 ‘에너지산업융복합단지 지정 및 육성에 관한 특별법’ 제정으로 에너지산업에 정부 지원이 가능해져 세계적 에너지밸리로 도약하는 것이 빨라질 것으로 확신한다”고 말했다.
첨부파일
(57363) 전라남도 담양군 담양읍 반룡길 24-13 대표전화 061-383-9109
COPYRIGHT (C) 2017 DAMYANG COUNTY ALL RIGHTS RESERVED